'콩콩팥팥' 옆밭 잡초씨 피해 사태에 "죄송하다"...손님 차태현 "래프팅이나 가자" > 미씨톡 > 미국 오렌지카운티 한인 커뮤니티 OCKorea365.com
미씨톡

'콩콩팥팥' 옆밭 잡초씨 피해 사태에 "죄송하다"...손님 차태현 "래프팅이나 가자"

작성 국가: bubblysnowflake 0 18 11.17 06:50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멤버들이 옆밭 잡초씨 피해 사태에 죄송한 마음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tvN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콩콩팥팥)’에서는 초보 농부들의 좌충우돌 밭캉스가 그려졌다.

김기방의 평소 맛집으로 이동한 멤버들은 조개구이, 장칼국수, 라면을 시켜먹었다. 김기방은 배우 안보현과 절친한 김우빈에 “여기 보현이가 자주 온대”라고 설명했다. 김우빈은 “보현이 형 보내줘야겠다”라며 즐거워했다.

오징어순대2, 라면2, 장칼국수1, 간장 달걀밥1을 시킨 멤버들은 음식 맛에 감탄했고, 김우빈은 “보현이 형 자주 왔으면서 여기 한 번도 소개 안 해줬어?”라고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에 이광수는 “우리도 그 두붓집 아무한테도 얘기해주고 싶지 않잖아”라고 비유했다.

멤버들은 일복을 입고 사진관에서 사진을 찍기도 했다. 제작진과의 설욕전 윷놀이에서 이긴 보상으로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어 있었고, 스프링클러 성능 시연회를 가졌다.

이광수는 약한 물줄기에 “아니 한 곳에만 너무 많이 주는데?. 나 지금 너무 마음에 안 드는데?”라고 따졌고, 김우빈 역시 “인터넷 설치를 해도 라인이 우리 동선에 방해되지 않게 하지 않냐”라고 깔끔하지 않은 선들을 지적했다.

그때 스프링클러가 제대로 작동하기 시작했고, 멤버들은 “성능 좋다”, “골고루 주긴 골고루 준다”, “저 끝에까지 준다”, “보는 것만으로도 시원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만족스러워했다.

이미지 원본보기
tvN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콩콩팥팥)’ 방송화면 캡처

멤버들은 작물 라인별로 푯말을 세웠고, 김기방은 농약을 쳤다. 도경수는 제작진이 씻은 깻잎을 받아 깻잎 장아찌를 만들었다. 페퍼민트, 깻잎, 사이다, 레몬즙 등으로 만든 모히또는 동네 아버님들과 망치 회장님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시간이 흘러 다시 밭을 찾아온 멤버들에 제작진은 “잡초들을 정리를 안 하면 잡초 씨 같은 게 옆 밭으로 다 날아간다고 한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앞서 눈에 띄게 자란 가지, 상추, 배추, 메주콩, 수박, 파프리카 등을 보고 기뻐했던 멤버들은 배드뉴스에 당황했다.

이광수는 “잡초가 피해를 주는지 몰랐다”라며 속상해했고, 도경수 역시 “너무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인서트 찍으러 왔던 PD가 저희가 먼저 정리를 하겠다고 했는데 다 못했다. 나머지도 잡초 제거를 빨리 하긴 해야 한다”라며 500평에 자란 잡초들을 시급히 제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무거운 걸음으로 농막에 향한 멤버들은 안에서 쉬고 있던 차태현을 보고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차태현은 “물놀이나 해 뭘. 오늘 래프팅이나 가자”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할 일이 태산인 이광수는 “형 이거 그렇게 하는 거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콩콩팥팥)’는 이광수, 김우빈, 도경수, 김기방의 코믹 다큐 찐친들의 밭캉스다.

위의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OCKorea365.com은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OCkorea365.com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Comments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게시판 이용안내 관리자 2016.11.10 38096 0 0
"나영석 PD, 3억 벌금"..스포 당사자 세븐틴 디노 직접 입 열었다 bubblysnowflake 00:42 1 0 0
성수동 클리오 행사장에 등장한 아이브 안유진 bubblysnowflake 00:23 1 0 0
유승준, 한국 들어올 수 있다…대법 "비자 발급해야" 확정 bubblysnowflake 00:17 1 0 0
이번 땡스기빙 시기 가장 바빴던 미국 공항들 bubblysnowflake 11.29 4 0 0
전청조 시그니엘의 실체? 월세 3500만원에 3개월 단기로 빌린 것 bubblysnowflake 11.29 5 0 0
티모시 샬라메, 또 `여자 옷` 파격..핑크 슈트+2천개 보석 목걸이 bubblysnowflake 11.29 4 0 0
“하이브, 음원 시장 점유율서 타 엔터사 3배 이상 높아” bubblysnowflake 11.29 3 0 0
‘서울의 봄’ 개봉 2주차에 더 많이 본다‥곧 300만 돌파 bubblysnowflake 11.29 3 0 0
표창장 받으러 가서 어리버리한 아이유 bubblysnowflake 11.29 4 0 0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대만 제품 bubblysnowflake 11.29 4 0 0
양배추 농약 걱정을 안해도 되는 이유 bubblysnowflake 11.29 4 0 0
아시아 학생이 백인 학생보다 주요 명문대 합격률이 28% 더 낮은 이유 gongmap 11.29 3 0 0
장동민 "운전하다 '아이씨' 했는데..17개월 딸, 상황에 맞게 따라해" bubblysnowflake 11.29 3 0 0
블랙핑크 리사, 佛재벌 2세와 축구장 데이트...애정전선 이상無 bubblysnowflake 11.29 6 0 0
김수용, 금수저였네..“父 병원장, 할아버지도 의사”(‘갓경규’) bubblysnowflake 11.29 6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