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ed-Blind / Need-Award 입학심사 제도 > 미씨톡 - 핫이슈, 연예, 유머, 수다 > 미국 오렌지카운티 한인 커뮤니티 OCKorea365.com
미씨톡 - 핫이슈, 연예, 유머, 수다

Need-Blind / Need-Award 입학심사 제도

작성 국가: 0 570 2023.05.14 08:27
│Need-blind / Need-Award 입학심사 제도



미국 대학은 학교별로 입학심사 정책에 따라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가 합격에 불리할 수도 있고,

입학과 무관할 수도 있습니다.

 

Need-Blind 와 Need-Aware 입학심사

제도에 대한 이해가 필요합니다.

​​​​​



│Need-blind 입학심사 제도



​Need-Blind 입학심사 제도란 학생의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가

학생의 입학심사에

전혀 영향을 주지 않는 제도입니다.



이 제도를 채택한 대학의 경우,

입학 사정관들은 학생의 재정보조 장학금

신청 여부를 알수 없으며,

학생의 재정적 필요(Need)가

Blind 처리된 상태에서 입학 심사를 합니다.



​- 학생의 재정 상태가 입학심사 평가에 반영되지 않음​

- 입학 사정관들은 학생의 장학금 신청 여부를 알 수 없음​

- 재정보조 장학금을 신청한 학생에게 어떠한 불이익도 주지 않음



미국 시민권 또는 영주권을 보유한 학생을

대상으로 Need-Blind 제도 시행을 선언한

학교는 무수히 많습니다.



US News 랭킹 기준으로 미국 종합대 50위권

학교들 중 약 40여개의 학교가

Need-Blind 제도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유학생에게도 Need-Blind를 시행하는

대표적인 학교로는 Princeton, MIT, Harvard,

Yale, Georgetown, Amherst, SOKA 등이 있습니다.



 

│​Need-Aware 입학심사 제도

 

​Need-Aware 입학심사 제도란

재정보조 장학금을 지급할 때

​학생 가정의 ‘Needs’와 학생의 학업성취도를

함께 고려하는 제도 입니다.

 

​즉, Need-Aware 입학심사 제도를 채택한

학교에 재정보조 장학금을 신청하게 되면,

​신청하지 않은 학생들 보다

입학심사에서 상대적으로 불리합니다.

 

​​⭐공맵 포스트 바로가기⭐ https://vo.la/qnlne

위의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OCKorea365.com은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OCkorea365.com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Comments

제목 날짜 조회 추천 비추
게시판 이용안내 2016.11.10 39407 0 0
뉴진스x배그 콜라보 현 매출 상황 02:09 3 0 0
70대 노인을 노예처럼 부려 먹는 청주 공무원 근황 02:09 3 0 0
사이코패스 테스트 02:09 3 0 0
심리학자가 알려준 진짜 속마음이 보이는 순간 10가지 02:08 3 0 0
뉴욕 타임즈가 분석한 저출산 원인 ? 02:07 2 0 0
미국진출 노리는 태극당빵 02:06 3 0 0
임영웅 단골 순대국집 02:01 2 0 0
트와이스 모모 인스타 대참사 02:00 2 0 0
고경표, 패션 테러리스트 아닙니다 01:57 3 0 0
피프티 피프티, 키나 포함 5인조 컴백 확정..9월 새 앨범 01:55 2 0 0
`오징어게임` 이정재이병헌, 시즌2 3 동시 찍었다..철수 로봇 등판? 01:54 3 0 0
배우 박지환x 최영준 까르띠에 트리니티 컬렉션 100주년 기념 화보 01:53 2 0 0
김수현.김지원, 딱 걸렸네…`눈물의 여왕` 촬영 중 포착된 배려심 01:51 1 0 0
잠실야구장 뒤집어놓은 어린이 치어리더의 질풍가도 01:50 3 0 0
배우 김혜윤, 드디어 팬들과 만남…팬미팅 'Hye-ppiness' 개최 01:48 2 0 0
‘54세’ 심현섭, 공식 열애 인정...“놓치면 안 돼” 01:47 3 0 0
류수영의 평생 떡볶이 레시피 01:35 3 0 0
삼겹살 먹을 때 딱 세가지만 고른다면? 01:34 3 0 0
뉴진스 일본데뷔 Supernatural 01:33 2 0 0
방송 중에 하품은 그럴 수 있다고 치고, 전현무 다작의 민폐는 따로 있다 01:33 2 0 0
민희진 때문?…방시혁, 살이 쪽 빠졌네! BTS 진도 놀랐겠어 01:31 3 0 0
49세 생파` 최지우, 폭풍성장 4살 딸과 뽀뽀 쪽 "I love you" 01:31 2 0 0
롤렉스가 왜 인기 많은지 모르겠다는 45년차 시계장인 01:28 1 0 0
김희선, 블랙핑크 제니 안경 쓰고 `긱시크` 패션 완벽 소화 "없어서 못 구해" 06.13 4 0 0
강원도 예식장 뷔페 메뉴 06.13 10 0 0
청담동 헬스장 사장의 이혼사유 06.13 9 0 0
논란 중인 초딩 문제 06.13 7 0 0
어제자 MLB 경기장 난입한 관중 06.13 11 0 0
100억 넘는 아파트 살면서 느낀점 06.13 9 0 0
반성 따위 없는 소년교도소 수감자들 06.13 9 0 0